헬스데이뉴스
포토카툰
멘톨향 전자담배, 일반 담배보다 더 위험하다!도움말 : 일산 사과나무치과병원 김혜성 대표원장
박미진 기자  |  queen@healthday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1.04  00:10:4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일부 흡연자들 사이에서 ‘전자담배’는 안전하겠지라는 생각이 있지만 전자담배의 유해성 또한 논란이 지속되고 있는 상황입니다. 이런 가운데 최근 전자담배도 일반적인 연초담배처럼 구강질환 및 구강암 발병 위험에 노출된다고 하는 연구 결과가 발표돼 주의가 필요합니다.

로체스터대학 연구팀은 암 연구에 관한 세계적 저널 'Oncotarget(오코타깃)'지 최근호에 전자담배를 피우는 것이 흡연만큼 해로울 수 있다는 연구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연구팀은 전자담배 화학물질이 잇몸에 미치는 영향을 알아보기 위해 잇몸을 이루는 상피세포와 치주인대세포에 보통의 담배연기와 멘톨향의 전자담배를 연기를 지속적으로 노출시켰습니다.

그 결과 보통 담배의 니코틴이 잇몸 건강에 악영향을 미칠 것이라는 연구진의 예상과 달리 ‘멘톨향’이 첨가된 전자담배가 구강 세포의 손상를 더 가속화 시키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연구팀은 전자담배의 증기가 잇몸에 접촉하면서 염증 유발 단백질이 촉진되고 이것이 결과적으로 다양한 구강질환을 일으킬 수 있는 원인이 될 수 있다고 분석했습니다.

캐나다 연구팀에서도 이와 비슷한 연구가 최근 발표됐습니다. (Rouabhia, Park et al. 2016) 입안 상피세포를 배양액에 담그고 15분 동안 전자담배 연기를 노출시키는 것을 1일, 2일, 3일로 나눠 관찰했습니다.

그 결과 노출 횟수가 많을수록 세포의 모양이 흐물흐물하게 변하고, 세포가 손상되었음을 보여주는 지표인 LDH(Lactate Dehydrogenase)의 양이 2배 넘게 늘어났습니다

무엇보다 세포 자살과 괴사율이 노출시키지 않은 세포에 비해 4배가 증가했습니다. 전자담배 역시 일반적인 연초담배처럼 구강건강에 악영향을 미치고 나아가 구강암 위험을 높일 수 있는 위험성까지 갖고 있다는 것을 입증한 결과입니다.

일산 사과나무치과병원 김혜성 대표원장은 “전자담배는 니코틴 용액에 화학 향신료 등을 첨가해 이것을 가열하고 수증기를 빨아들이는 방식으로 흡연하는 원리인데, 전자담배 맛을 좋게 하기 위해 쓰이는 향신료 및 화학물질 증기가 연소될 시 염증성 단백질을 유발하고 결국 세포 내 스트레스를 높여 각종 입안 상피 세포 손상이나 감염 등을 유발해 잇몸 질환을 일으킬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장기적으로 구강암의 발병 위험 또한 증가할 거라 예상할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김혜성 대표원장은 “구강암의 원인이 무엇인지 확실하게 밝혀지지 않았지만 구강암 수술 환자 10명 중 9명이 흡연자라는 통계가 있을 만큼 흡연과 상관 관계는 크기 때문에 구강 건강을 위해서는 금연은 선택이 아닌 필수다”라고 말했습니다.

금연을 결심했다면 먼저 치과 검진을 받는 것도 확실한 방법 중 하나입니다. 흡연이 전신 건강에 백해무익하지만 담배가 가장 먼저 접촉하는 곳이 구강인 만큼 흡연과 치과 진료는 밀접한 관계가 있기 때문입니다.

김혜성 대표 원장은 “흡연은 습관이 아닌 질환이기 때문에 본인의 의지만으로 니코틴 의존성을 극복하기 어려울 수도 있는 만큼 금연에 대한 근본적인 효과를 누리기 위해서는 구강 검진 및 스케일링을 시작으로 전문 의료인의 도움을 받는 것도 도움이 된다”고 덧붙였습니다.

   
 

믿을 수 있는 의학정보를 원한다면?

헬스데이뉴스에서는
카카오톡 〔헬스데이뉴스〕와 친구를 맺어 1:1 문의
http://plus.kakao.com/home/@헬스데이뉴스
팟캐스트 〔건강삼대〕로 라디오처럼 듣는 의학정보
http://www.podbbang.com/ch/9327
페이스북/카카오스토리/네이버포스트 에서도 
https://www.facebook.com/healthda2/?fref=ts
story.kakao.com/ch/healthdaynews 
http://post.naver.com/my.nhn?memberNo=32386700

< 저작권자 © 헬스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박미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3)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leepd
전자담배에 대한 진실을 적극적으로 홍보 할 필요 있습니다.
지난주 경복궁에서 중국인 관광객들이 전자담배를 피고 있는데 관리인들은 아무 말 못하고 있더군요..
전자담배에 대한 규제는 없다는 이유로...

(2017-01-04 17:12:46)
김호진
아직 밝혀지지 않은 위험이 더욱 클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2017-01-04 06:51:13)
김연숙
저희 남편도 전자담배 중독인데 이 기사 꼭 보여주어야 겠네요. 잇몸질환은 물론 구강암 위험까지 높다고 하니 혹떼려다 혹붙일거 같네요. 좋은 정보입니다
(2017-01-04 06:15:23)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3)
'마르판증후군 공개강좌' 성황리 개최
가을철 운동방법을 상세하게 알려드립니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마포구 양화로 59, 14층 1402호(서교동)  |  TEL. 02-6351-1994  |  FAX. 02-6008-1749
주식회사 헬스데이뉴스 | 등록번호 : 서울아02143 | 등록일자 : 2012. 06. 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상훈
Copyright © 2012 주식회사 헬스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healthday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