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스데이뉴스
기획취재희귀병
농구선수 김영희가 앓는 거인병, 얼마나 알고 계세요?뇌하수체종양이 과도한 성장호르몬 분비해 발생
박미진 기자  |  queen@healthday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09.20  22:31:0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1984년 LA올림픽 여자농구 은메달의 주역 ‘김영희’ 선수를 기억하는가? 205cm의 한국 여자농구 최장신 ‘김영희’ 선수는 안타깝게도 현재 거인병(질환명 : 말단비대증)으로 투병 중에 있다. 뇌에 생긴 종양이 원인인데 시신경을 압박해 시력을 잃을 수도 있고, 성장호르몬 과다로 여러 합병증이 생겨 일반인보다 사망률이 2~3배 더 높아 주의가 요망되는 질환이다. 

오랜 시간 서서히 외형 변화로 인지 어려워... 환자의 절반은 40~50대

말단비대증은 뇌 가운데 완두콩 크기만 하게 위치하는 뇌하수체에 생긴 종양이 과도한 성장호르몬을 분비하여 생긴다. 뇌하수체 종양의 20% 정도가 이러한 특성을 나타낸다. 

김영희 선수처럼 성장판이 닫히기 전인 청소년기에 발생하면 키가 2m 이상으로 자라는 거인병이 나타난다. 성장판이 닫힌 성인이 돼서는 손, 발, 코, 턱 등 신체의 말단이 크고 굵어지는 양상이 나타난다. 내부 장기도 커져 심장이 비대해지면 심부전 등이 와 생명이 위험할 수도 있다. 이 외에도 고혈압, 당뇨병, 골다공증 등 합병증이 동반된다. 

청소년기에 2m 가까이 과도한 성장이 나타날 때는 한번쯤 의심해 볼 수 있지만, 성인이 돼서는 쉽게 알아차리기가 힘들다. 손, 발, 코, 턱 등의 비대가 오랜 시간 서서히 변화되기 때문에 대부분 본인이 병에 걸렸는지 모르는 경우가 많다. 그래서 40~50대가 되어서야 진단을 받는 경우가 많은데 건강보험심사평가원 5년간(2011~2015) 자료에서도 말단비대증 환자(8,709명)의 50%가 40~50대(4,313명)로 나타났다. 

뇌하수체종양, 콧속으로 내시경 넣어 무흉터로 제거... 예후 좋아

강동경희대병원 내분비내과 정인경 교수는 "발견이 늦기 때문에 진단 시 1cm 이상으로 종양이 자라있고 여러 합병증이 동반된 경우가 많다“며 ”종양이 커지기 전 조기에 발견해 치료하는 것이 중요하므로 손발이 커지고 말단이 굵어지거나 이마가 튀어나오고 얼굴이 과거에 비해 변해가면 말단비대증을 의심해 내분비내과 전문의와 상담을 요한다“고 밝혔다. 

진단은 나이와 성별을 고려해 혈액내 성장호르몬 수치나 인슐린양성장인자-I가 비정상적으로 높은 경우, CT나 MRI를 통해 뇌하수체에 생긴 종양의 위치와 크기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치료는 수술과 약물이 있는데 근본적인 치료는 수술로 종양을 제거해 정상 호르몬 수치를 회복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뇌종양 수술이라 하면 머리를 열게 될까 덜컥 겁부터 나지만, 콧속으로 내시경을 넣어 무흉터로 종양을 제거하는 수술법이 시행돼 걱정을 덜어도 된다. 게다가 수술 후 통증 및 합병증이 예전보다 크게 감소했고 기존에 30~40%에 달하는 재발률도 강동경희대병원의 경우 2%로 낮춰 좋은 예후를 보이고 있다. 

강동경희대병원 신경외과 이승환 교수는 “내시경으로 확보된 시야를 통해 종양을 깔끔하게 제거해 재발률이 낮아졌다”며 “흉터 없이 2~3시간이면 수술을 마치고 빠른 시일 내 퇴원이 가능하므로 조기에 발견하면 크게 걱정하지 않아도 되는 질환이다”고 강조했다. 

김영희씨 같이 혹이 너무 커서 수술로 다 제거가 되지 않은 경우는 수술 후 약물치료로 종양의 사이즈를 줄이고 호르몬을 정상치로 조절하는 치료를 시행하게 된다.  

■ 말단비대증, 이럴 때 의심하세요!

· 손, 발이 커져 기존의 반지, 신발 착용이 어려움

· 앞이마가 튀어나오고 얼굴이 커짐

· 입술이 두꺼워지고 턱이 커짐

· 음성이 굵어짐

· 시야장애가 나타남

· 자주 머리가 아픔

· 잠잘 때 코골이가 심함

· 발기가 잘 되지 않음

· 위 증상에 당뇨병, 고혈압이 동반됨

· 골다공증 또는 손목, 발목, 무릎 등에 관절통 생김

 

< 저작권자 © 헬스데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박미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을철 운동방법을 상세하게 알려드립니
\"너무 더울때 약간 긴팔 입어야\"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마포구 양화로 59, 14층 1402호(서교동)  |  TEL. 02-6351-1994  |  FAX. 02-6008-1749
주식회사 헬스데이뉴스 | 등록번호 : 서울아02143 | 등록일자 : 2012. 06. 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상훈
Copyright © 2012 주식회사 헬스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healthdaynews.co.kr